• 최종편집 2020-07-25(목)

대구 동구을 김재수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대구 동구를 전통음악의 메카로”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04 07: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대구 동구을 김재수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대구 동구를 전통음악의 메카로” 추진

 

김재수1.jpg

 

 

○ 4.15 총선에 대구 동구(을) 미래통합당 예비 후보자로 출마한 김재수 전 농식품부장관은 “대구는 유네스코 창의도시로서 오페라하우스, 콘서트하우스 등 정통문화 시설은 풍부하나, 전통문화 시설은 전무한 상태”라고 하면서, “대구 동구를 전통음악의 메카로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 “대구는 대구아리랑, 공산농요 등 전통음악 자원이 풍부함에도 기반시설이 없어 이를 전승하지 못하여 아쉽다”며 “지역민의 소박함이 묻어 있는 전통음악을 발굴하고, 발전시켜, 동구를 전통음악의 메카로 조성 하겠다”고 하였다. 향후 각계 전문가의 조언과 토론를 거친 후 구체적 실천계획을 수립·추진한다고 밝혔다.


○ 김후보자는 다음과 같은 방안을 추진키로 하여다 ▶“대구아리랑을 널리 알리기 위하여 노래비와 민요박물관을 건립하고, ▶“이를 추진하기 위하여 우선 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전통음악 축제도 개최하여 명실상부한 전통음악의 메카로 조성하겠다”고 하였다. ▶“동구의 각종 무형문화재 발굴에도 전문가등을 통하여 발굴토록 하여, 귀중한 문화재가 사장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 김재수 후보자는“공약 추진을 위해, 동구민이 함께 참여하고 추진하는 문화를 만들어 공약을 철저히 이행하겠다“고 다짐하였다.  

김인옥 전문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 동구을 김재수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대구 동구를 전통음악의 메카로”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