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6(토)

지방소멸 위기해법, 인구구조 변화 분석에서 찾아보자!

- 저출산․고령화대책특위(인구정책연구회)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 인구구조 변화에 따른 인구감소 악순환 문제에 대한 근본적&구조적 접근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21 09: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방소멸 위기해법, 인구구조 변화 분석에서 찾아보자!

- 저출산․고령화대책특위(인구정책연구회)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 인구구조 변화에 따른 인구감소 악순환 문제에 대한 근본적&구조적 접근 -

 

2020.05.20 저출산 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보도자료)_2.jpg


경북도의회 저출산․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위원장 김영선)는 5월 20일(수) 10시 도의회 세미나실에서 특위 위원, (사)대구경북학회, 관계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특위에서 추진하는‘경북 사회 인구구조 변화 및 추계에 관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였다.

 

 

2020.05.20 저출산 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보도자료).jpg

《 저출산․고령화대책특별위원회 연구용역 개요 》

 ◦ 용역기간 : 2020. 4월~7월(3개월)

 ◦ 수행기관 : ㈜대구경북학회

 ◦ 용 역 명 : 경북사회 인구구조 변화와 추계에 관한 연구 

 

이날 보고회에 참석한, 

김시환(칠곡) 위원은“경북으로 인구가 올 수 있는 제반 여건 조성이 무엇보다 시급한데, 이에 대한 구체적 연구가 뒤따라야 한다.”고 하였고, 남영숙(상주) 위원은“실제 체감하고 있는 문제점이 이번 데이터에 나타나고 있다며, 특히 청년 여성정책에 대한 인식 개선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이종열(영양) 위원은“40대 이상 인구증가 현상을 보면서 고령층 인구유입의 경우 그 만큼의 경북도 복지 분야 재정부담 증가 등도 함께 검토해야 한다.”고 하였으며, 임미애(의성) 위원은“경북도의 경우 젊은 여성 유출현상이 심한 것으로 나오는데, 성인지 정책이 무엇보다 필요하고, 타시도 사례 등 추가 연구가 병행되어야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영선 위원장(상주, 비례)은 “다양한 인구증가 정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현실은 ‘지방소멸의 소리 없는 위기감’이 짙어지고 있는 매우 엄중한 실정”이라며, “이번 인구구조 변화 분석을 통해 인구가 감소하는 악순환 연결고리의 근본적이고 구조적인 문제점을 찾아 볼 것이며, 향후 집행부 및 관계기관과 협의하여 도의회 차원의 중장기적 지속가능한 정책 대안을 제시하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특위에서 추진 중인 연구용역은 4월에 착수하여 오늘 중간보고에서 나온 여러 의견들을 종합 반영하여, 최종 보고회까지 연구를 계속 이어나갈 예정이다. 

허현진 전문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지방소멸 위기해법, 인구구조 변화 분석에서 찾아보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