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25(목)

고우현 의장, 문경-김천 내륙철도 예타 통과 촉구

- 열악한 철도 접근성 향상과 국가 균형 발전 위해 반드시 연결돼야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13 23: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고우현 의장, 문경-김천 내륙철도 예타 통과 촉구

- 열악한 철도 접근성 향상과 국가 균형 발전 위해 반드시 연결돼야 -

 

[크기변환]1-2.중부선_연결_촉구(문경시_현장).jpg

 

경상북도의회 고우현 의장은 713일 문경~김천(60KM) 구간을 디젤열차로 1시간 가량 이동하며 이철우 도지사와 문경-상주-김천 내륙철도건설의 필요성과 성공적 사업 추진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크기변환]1-3.중부선_연결_촉구(김천역사).jpg

 

이날 문경~김천 간 열차 탑승 행사는 고우현 의장을 비롯해 김진욱·남영숙·나기보 지역구 의원과 이철우 경북도지사, 문경·상주·김천시장 등 지역 주요 관계자들이 함께해 문경~김천 내륙철도건설의 필요성에 대해논의하고 예타 통과를 촉구했다.

 

[크기변환]1-1.현안논의(고우현의장-이철우지사).jpg

 

고우현 의장은 문경에서부터 점촌, 상주, 김천을 잇는 73KM 구간의 내륙철도가 연결되면, 현재 정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중부내륙(이천~문경)및 남부내륙철도(김천~거제)와 연결되어 지역 경제가 살아나고 재도약할수 있는 발판이 된다, “예타 통과를 위해 도의회 차원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중부내륙철도(이천~문경)2023년 개통을 목표로 현재 공사중이며, 남부내륙철도(김천~거제)는 지난해 1월 예비타당성 조사가 면제되어 기본계획 수립 중에 있으나, ‘문경~김천철도 구간은 아직 예비타당성 조사가 진행 중에 있어 사업 추진이 지연되고 있다

김인옥 전문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우현 의장, 문경-김천 내륙철도 예타 통과 촉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